국내 최대 불교문화축제의 어제와 오늘 > 언론보도

본문 바로가기
언론보도

국내 최대 불교문화축제의 어제와 오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7-06-28 10:05 조회54회 댓글0건

본문

매년 수만명 찾는 서울불교박람회…23일 세미나서 활성화 방안 모색

국내 최대 불교문화축제로 자리매김한 서울국제불교박람회의 어제와 오늘을 살피고 한국전통문화산업의 발전 가능성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가 마련된다. 서울국제불교박람회조직위원회는 오는 23일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제3세미나실에서 ‘한국전통문화산업 동향과 서울국제불교박람회 활성화 방안’ 주제의 세미나를 개최한다.  

지난 3월 서울무역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서울국제불교박람회 모습. 조계종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지난 3월 서울무역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서울국제불교박람회 모습.
조계종 제공

서울국제불교박람회는 해마다 수만명이 찾을 만큼 괄목할 성장세를 보이는 대규모 박람회. 올해도 지난 3월 4일간의 일정으로 서울무역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려 334개 업체, 490개 부스가 참가하고 7만 1000여명의 관람객이 몰리면서 국내 최대 불교문화축제로 자리매김했다. 

이번 세미나는 무엇보다 매년 수만명이 찾을 만큼 괄목할 성장세를 보이는 서울국제불교박람회의 향후 발전 가능성을 평가해 보는 자리. 이와 함께 불교를 통해 전승돼 온 전통문화산업의 활성화 방안과 문화콘텐츠 개발 등을 논의하게 된다. 

유동환 건국대 문화콘텐츠학과 교수가 ‘한국전통문화산업의 현황’, 조계종 총무원 기획실장 주경 스님이 ‘한국전통문화산업의 꽃! 불교문화콘텐츠’, 서병로 건국대 글로벌 MICE 연계전공 과정 담당교수가 ‘문화산업에 기여하는 컨벤션 사례와 서울국제불교박람회의 가능성’을 주제로 각각 발표에 나선다. 패널로는 김재춘 가치혼합경영연구소장, 김유림 넥스나인 대표, 류지호 불광미디어 대표 등이 참여한다.

서울국제불교박람회 측은 “이번 세미나는 한국전통문화산업의 중심축인 불교문화 자원을 새롭게 조명하고 문화콘텐츠 개발을 도모하기 위한 자리”라며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김성호 선임기자 kimus@seoul.co.kr

[출처: 서울신문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70609024004&wlog_tag3=naver#csidxcae800857d525a1ae40427fb0508ac7 onebyone.gif?action_id=cae800857d525a1ae 



2018 서울국제불교박람회
(03146) 서울특별시 종로구 삼일대로 453 (경운동, 3층) 서울국제불교박람회 사무국
TEL : 02-739-2013   FAX : 02-739-2014   E-mail : bexpo@daum.net
Copyright (c) BEXPO. All Rights Reserved.